어떨까요? 이렇게 먹는 방법은?


노량진에서 횟감을 떠다가 집에서 김이랑 밥이랑 함께 넣어서 먹는 방법도 간단이 먹기에 아주 좋습니다.

물론 횟감은 싱싱해야겠죠. 


요즘 노량진으로 회를 먹으러 자주 갔었는데 특히 킹크랩에 완전 꽂혀서 갔다오면 전날 먹었던 생각이

계속해서 떠올라 너무 괴롭다는...비싸긴 엄청비싸고 먹고는 싶고...


킹크랩 전문점에 가보진 않았지만 갔다온 사람들 말로는 그냥 노량진에서 먹는 편이 훨씬 낫다고 하네요. 크기와 맛이 비교가 안 될 정도로 노량진이 좋다고...


회를 먹을땐 항상 술이 있어야 한다는 원칙아닌 원칙이 있지요. 

그래서 회와 함께 밥을 먹는다는 것은 굉장히 사치스러운 느낌입니다. 그렇긴 하지요. 

최소 반찬 한 종류로 2만원 이상이니까...

여튼 자주먹는 음식은 아니니까 먹을 땐 확실하게 먹어야겠지요..ㅎㅎ



SONY | SLT-A77V | Manual | Pattern | 1/40sec | F/4.5 | 0.00 EV | 40.0mm | ISO-640 | Off Compulsory


SONY | SLT-A77V | Manual | Pattern | 1/40sec | F/5.0 | 0.00 EV | 50.0mm | ISO-640 | Off Compulsory


SONY | SLT-A77V | Manual | Pattern | 1/40sec | F/5.6 | 0.00 EV | 60.0mm | ISO-640 | Off Compulsory

블로그 이미지

램바(lambba) lambba(램바)

여행하면서 느끼고 싶고, 기억하고 싶고, 보여주고 싶었던 모든것들을 카메라로 담아봅니다. 소소한 즐거움이 묻어나는 그런 사진 생활블로거가 되고 싶네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