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일본 7

일본의 섬중에 사도(佐渡)라는 한반도 지형과 유사하게 생겼습니다.

일본의 섬중에 사도(佐渡)라는 아래 지도처럼 한반도 지형과 유사하게 생겼습니다. 위치는 동해쪽에 있으며 니이가타에서 일반배는 3시간30분정도 쾌속선은 2시간정도 걸립니다. 저는 갈땐 일반을 타고 올땐 쾌속을 탔습니다. 한국에서 출발한다면 인천공항에서 직항으로 가는 방법과 그냥 도쿄로 들어가서 전차를 타고 이동하는 방법이있겠지요. 저는 나가노여행을 하고 도착했습니다. 니이가타는 사도를 가기 위해 들린 도시입니다. 쌀로 유명한고장이라고 하네요. 그래서 그런지는 몰라도 일본여행 하면서 식당에서 어마무시하게 밥을 주는 곳은 이곳 니이가타가 처음이었습니다. 저녁에야 니이가타에 도착 저녁식사를 편안히 해보네요. 그래서 그런지 음식사진도 생겼습니다. 제 여행기의 특징이 음식사진이 거의없다는게 특징이라면 특징이죠. 호..

모습들/해외- Abroad 2017.09.07 (8)

일본 알프스산맥에 있는 북알프스 전망미술관을 가보았습니다.

일본 알프스산맥에 있는 북알프스 전망미술관을 가보았습니다. 일본은 알프스라 불리는 기다랗게 펼쳐진 산맥이 있습니다. 메이지시대에 영국인들이 알프스 산맥과 비슷하다 해서이름을 그렇게 지었다고 하네요. 저는 알프스산에는 가본적은 없지만 뭐라 불리든 상관없이 웅장한 모습에 계속 쳐다봐도입만 쩍 벌어지게 되더군요. ㅎㅎ 일본 알프산을 정리하자면...나가노현, 기후현, 도야마현의 경계에 있는 히다 산맥은 북 알프스라 합니다.나가노현 남부에 있는 기소 산맥은 중앙 알프스라 하며 나가노현과 야마나시현및 시즈오카현의 경계에 있는 아카이시산맥은남알프스라고 부릅니다. 모두 해발 기본 2000미터가 넘습니다. 오늘 제가 향한 곳은 북알프스입니다. 정확하게는 북알프스전망미술관이라는 곳입니다. 아즈미노에 있어서 아즈미노전망미술..

모습들/해외- Abroad 2017.06.11 (6)

일본 교토의 가을은 이제 시작입니다. 기요미즈데라

일본 교토의 가을은 이제 시작입니다. 기요미즈데라 교토는 13년만에 다시 방문하는 장소입니다. 처음 교토에 왔을땐 회사연수로 인해 아무생각없이 왔었는데...사진을 찍기 시작하고부터는 다시 한번 가보고 싶었던 곳중 하나가 바로 이곳 교토였습니다. 특히 아래 모습의 기요미즈테라 일명 청수사 라고 불리는 곳이지요. 마침 제가 방문한 날짜가 특별야간개장일에 포함되어 있어 이렇게 야경도 함께 담을 수 있었답니다. 처음 교토에 왔을때도 날씨가 따뜻해서 반팔로 다녔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역시 낮의 날씨는 초가을 날씨, 아침과 저녁은 늦가을 분위기입니다. 확실히 따뜻한 장소라는 것은 이렇게 위에서 바라보면 확연히 알수 있겠지요. 교토는 매일매일 찾아오는 관광객으로 끊임없이 인산인해를 이룹니다. 특히 수학여행으로 학생들..

모습들/해외- Abroad 2016.12.12 (14)

일본 대마도(츠시마) 자전거여행기입니다. 즐거운 라이딩이죠.

일본 대마도(츠시마) 자전거여행기입니다. 즐거운 라이딩이죠. 對馬 (つしま) 한자어로 대마라고 읽으면서 우리는 대마도라고 부르고 있지요.일본어로는 츠시마입니다. 오래전엔 일본어로 읽지않고 한자어로 많이 읽었었지요.도쿄라고 말하기 보단 동경이라는 말을 많이 썼었던 시절이 있었는데...특히 옛날 사극을 보면 도쿠가와 이에야스를 한자로 읽으면서 덕천가강이라고 부르기도 했지요. 갑자기 서두부터...ㅎㅎ 대마도하면 이렇게 먼저 연상이 되서... 어쨌든 다른 이웃분의 대마도 여행기를 보고 저도 생각나서 예전에 찍었던 사진을 꺼내봅니다. 부산에서 비틀(일본 퀘속선의 이름)을 타고 70분이면 도착합니다. 무척이나 가까운 섬이지요. 첫날도착하자마자 자전거를 탔습니다. 하지만 자전거를 타자마자 비가 엄청 쏟아지더군요. 할..

모습들/해외- Abroad 2016.06.27 (10)

외국이 아닙니다. 신촌에 있습니다. 여기가 대체 어딜까요?

외국이 아닙니다. 신촌에 있습니다. 여기가 대체 어딜까요? 여기는 신촌에 있는 대학교 캠퍼스 풍경입니다. 바로 연세대학교죠...이렇게 예뻐보이긴 첨이네요. 이 전에도 이 길은 많이 지나치는 길이기 때문에 새삼스럽다고 해야하나요? 마치 예전에 친구처럼 지냈던 동료가 여자로 보여 관심이 급 상승하는 기분? ㅋㅋㅋ어쨌든 이 길은 안산으로 가는 등산로가 있습니다. 그래서 이 곳을 지나치는거죠... 근처에 사시는 분들중 안산이라는 이름이 낯선분들도 상당수 계시더군요. 실은 저도 산이름은 모르고 봉원사라는 절이 있어서그냥 봉원사에 약수뜨러 간다는 식으로 많이 표현을 했지요. 여튼 화창한 날에 이렇게 쳐다보니 어떤 학교의 캠퍼스라는 느낌보다는 이쁜 정원을 걷는 기분입니다. 이곳이 테마파크였다면 입장료를 내고 걸었겠지..

모습들/풍경-Landscape 2016.05.23 (16)

일본 나가사키현에 있는 오지카섬 여행기입니다.

일본 나가사키현에 있는 오지카섬 여행기입니다. 말이 나가사키현이지 사세보에서 배로 3시간이상걸리는 먼곳의 섬입니다. 지도상으로 보면 차라리 부산에서 대마도를 거쳐서 간다면 가까운 거리일듯하네요. 하지만 제 상상일뿐이죠...ㅎㅎ어쨌든 오지카섬은 지인의 소개로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자연을 벗삼아 힐링하기에는 최고의섬이라고... 마침 도착하니 마을 이장이라고 해야 하나요? 직급은 모르겠지만저를 보시면서 얼마전에 한국 kbs에서 취재하고 갔다고 무척이나 자랑스럽게 말씀을 하시더군요. 근데 여지것 비슷한 프로그램 방송하는것을 못봤습니다. ㅎㅎ 도착했을 무렵 이미 하루가 거의 끝나가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이렇게 되니 좀 허무한 느낌마저 듭니다.배시간에 맞춰 아침부터 출발준비하느라 사세보 구경을 못한게 무척이나 아쉬..

모습들/해외- Abroad 2016.05.22 (18)

일본시골 어느 술집에서 먹었던 안주들

일본시골 어느 술집에서 먹었던 안주들입니다. 사람들이 몇안될것 같은 조그마한 동네의 술집입니다. 술집 분이기보단 가정집이라고 하는게 더 어울릴것같은 곳입니다.그래도 안주들은 맛깔스럽고 정갈하게 나오네요.일본이란 나라... 역시 대충이란 없는것 같습니다. 눈에서도 즐겁고 입에서도 즐겁네요.전부 다 맛있었는데...술 마시며 먹다보니 맛에 대한 기억이 없네요. ㅋㅋㅋ 좋은 점은 이렇게 채소와 함께 가볍게 먹을 수 있게 해주는 센스...양은 넘 작아...그래서 환장합니다. 대신에 장점이라고 해야하나요? 다양하게 시킬 수 밖엔 없다는... 이런 류의 고기들은 대체적으로 부드럽게 입에서 녹아들어갑니다. 맛없게 생겼지만 역시 생긴것으로 판단하면 안될것 같습니다. 적당히 짭잘하고 고소합니다. 살짝 올려진 녹색잎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