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타동 그리고 가라아게에비동 신촌


밥먹고 사는것이 힘든게 아니라 뭘 먹을까 고민하는게 더 힘든것 같습니다. 

낮에 고민하는것은 주변사람들과 때로 고민을 하기 때문에 다양한 의견이 나오지만

마누라와 둘이 먹는 음식은 여간 힘든게 아닙니다. 


오랜만에 돈부리 먹자는데 의견을 합했지만 막상 어느 집을 가야할지도 고민이었네요.

솔직히 돈부리는 재료비가 별로 안드는 음식이라 사먹는것 자체가 돈이 아깝다는 

생각도 드는 음식이기도 합니다. 


그래도 뭐 어쩌겠어요. 막상 먹을 음식도 없고...


이름이 뭐더라 또 까먹었네요. ㅎㅎ

지도에 올려놓겠습니다. 

항시 음식에 대한 평가는 제 입맛에 맞게 설명이되고 맛에 대한 평가는 배제하는것이 가장 좋다고 생각이 됩니다. 

쬐끔만 참고하시길...


이 집은 주문을 하면 양배추가 나오더군요. 재밌네요. 처음엔 내가 토끼도 아니고...실은 우리집 토끼에겐 양배추를 주거든요. 그래서 하하

근데 양배추를 찍어먹는 드레싱이 너무 맛있더군요. 상당히 인상적이었습니다. 


그렇다면 메인은?


양은 푸짐하고 좋네요. 보기에도 이쁘게 잘 담겨져 나왔구요. 

친절도도 나쁘진 않고 자리가 좀 좁은 느낌이지만 여유분의 의자로 괜찮았네요.

맛은요. 돼지고기 환장할정도로 맛있었습니다. 

다음에 이놈 때문에 꼭 다시와야 하나? 그런 생각까지 하면서 먹었습니다. 

그렇지만 가라아게에비동은 새우의 튀김 옷이 너무 두꺼워 느끼했습니다. 두껍기 때문에 기름도 많이 먹은 듯 합니다. 

기름진 음식은 처음엔 맛있다고 느끼다가 급격하게 느끼함이 몰려오기 때문에 먹으면서 각종 김치나 단무지를 밥보다 더 많이 먹는 웃긴상황을 만들게 되지요. 


분이기는 좋은편이네요. 밝은 렌즈를 사용해서 음식 사진이 환하게 나왔지만 렌즈를 너무 개방해서 찍었기 때문에 

주변부가 많이 흐려졌네요.

여튼 튀김을 다루는 음식점이지만 기름냄새가 별로 안나 쾌적한 편이네요. 

궁금하신분들은 한번쯤 들려보세요. 그 뒤는 각자가 알아서...하하


부타동 그리고 가라아게에비동이었습니다. 신촌에서...



SONY | SLT-A99V | Manual | Pattern | 1/40sec | F/1.4 | 0.00 EV | 50.0mm | ISO-400 | Off Compulsory


SONY | SLT-A99V | Manual | Pattern | 1/25sec | F/1.7 | 0.00 EV | 50.0mm | ISO-400 | Off Compulsory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대흥동 |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램바(lambba) lambba(램바)

lamb(양) + ba(메~) = 양들의 소리

티스토리 툴바